[보도자료]에이블런, 데이터 기반 지역사회문제해결하는 청년 디지털 튜터 프로젝트 성료

[이투뉴스 22.10.17]



에이블런이 서울특별시가 주최하는 2022년 청년프로젝트의 과제로 추진되는 에이블런의 ‘데이터 기반 청년디지털 튜터링 프로젝트 with 소상공인 프로젝트가 성황리에 성료되었다고 밝혔다.

에이블런은 이번 프로젝트에서 데이터 분석 교육을 통해 청년들을 SW전문인력으로 양성하고, 디지털 튜터로 양성시키는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이 과정을 통해 서울시 지역 소상공인의 실질적인 경영비즈니스 문제 해결을 위한 맞춤형 디지털 솔루션을 제공하고, 튜터링을 진행했다.

이번 프로그램은 데이터를 활용해 실제 지역경제 활성화 프로젝트를 수행해보고 싶은 청년들을 대상으로 모집해 데이터 교육을 진행하고 1차로 우수한 8개팀 선발, 이후 서울 지역의 소상공인 사업자와 매칭을 통해 실제 데이터 드리븐 액션러닝 활동을 수행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해당교육 프로그램의 마지막 회차에 진행된 최종 성과발표에 대한 평가에는 프로그램 운영을 담당한 에이블런의 전문가진 평가와 프로그램에 참여한 청년들이 서로에 대해 진행한 평가를 합산하는 방식을 통해 최우수(1개 팀), 우수(3개 팀), 장려(3개 팀) 등 총 7개 팀을 선정하고 약 350만원 상당의 상금 및 상품과 함께 수료증, 상장을 수여하는 등 다양한 시상을 진행했다.

최우수상은 가장 높은 점수를 획득한 ‘데일리(팀장 전하진)’팀이 수상했으며, 우수상은 각각 ‘100 million(팀장 오현우)’과 ‘닥터 에널리스트(팀장 유시연)‘, ‘삼김우유(팀장 우유진)’에게 수여됐다.

이중 최우수상을 수상한 데일리 팀(팀장 전하진, 홍예은, 박지수, 오서경)의 경우 서울 지역내 카페를 운영하고 있는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디지털 컨설팅을 진행했다. 인터뷰를 통한 소상공인 니즈 파악, 상권 분석, 트렌드 분석, 경쟁사 분석, SWOT 분석을 통한 데이터 및 장부 관리 자동화, 마케팅 전략 등 다양한 디지털 솔루션을 제공했고, 이 과정에서 정확한 상권분석은 물론, 데이터 기반의 지속가능한 경영 대시보드 모니터링 환경을 구현한 성과가 크게 인정받았다.

이 외에도 우수상을 수상한 100 million(팀장 오현우, 정여진), 닥터 에널리스트(팀장 유시연, 최태환, 신승민, 김종훈), 삼김우유(팀장 우유진, 김혜솔, 김수빈, 김나윤)팀 역시 각자 연결된 소상공인에게 ‘무료 고객관리 시각화 그래프를 통한 경영 전략 제공’, ‘무료 상권 분석 및 레포트 발행’, ‘MZ 세대 관점에서의 새로운 마케팅 전략’ 등의 다양한 솔루션을 제공했다.

에이블런은 이번 프로그램이 교실에서 배우는 이론을 현장에서 직접 적용해보고 싶어하는 청년들의 니즈 뿐 아니라 새로운 시도를 통해 어려운 현 상황을 타개하고자 하는 소상공인들의 니즈까지 동시에 충족시켰다는 점에서 의의가 있으며 소상공인 협력체계를 꾸준히 구축하여 청년들에게 데이터 이론 교육 뿐만 아니라 ‘사회적 가치창출’ 이라는 성공경험을 제공해줄 수 있는 프로그램을 계속 진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출처 :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 이투뉴스(http://www.e2news.com)